본문 바로가기

내나라 둘러보기/경기도

1번 국도변 오산대역 옆의 공터에 조성된 아름다운 백일홍 꽃밭에서~

 

오산대역 옆의 공터에 대단위로 조성된 백일홍 꽃밭에서 담은 백일홍의 아름다운 모습들이다.

 

 

 

2021년 추석 연휴 때, 항상 추석 등 명절 때면 교통체증이 우려되어 멀리 가지는 못하고 수도권을 맴돌고 했었는데,

 

이번에는 1번 국도를 오가며 봐왔던 백일홍이 만발해 있는 오산대역 옆의 백일홍 꽃밭을 찾은 것이다.

 

 

 

 

 

 

 

백일홍의 색깔이 참으로 다양하다.

 

 

백일홍은 꽃이 100일 정도 피므로 백일홍이라 한다는데, 높이는 60~90cm까지 자라고 줄기는 곧추 서기 한다. 

 

잎은 마주나고 달걀모양이며 입 자루가 없고 가장자리는 밋밋하여 털이 나서 거친데, 두상화로 줄기 끝에 달려 피는 

 

꽃의 색은 여러가지이며 6~10월에 걸쳐 계속 핀다고 한다.

 

 

꽃의 색이 다양하고 피는 기간이 길어서 관상용 원예식물로 적합하다고 한다. 

 

 

 

 

 

 

 

꽃밭에서 본 주변 아파트와 오산대역을 통과하는 열차 모습이다.

 

 

 

 

 

 

 

드넓은 꽃밭을 보고 기분이 좋으신 모양이다.

 

 

꽃 모양이 오목한 것도 있다.

 

 

 

 

 

 

 

 

 

 

 

꽃의 생김새와 마찬가지로 칼라도 무척 다양하다.

 

 

백일홍은 국화과의 한해살이풀로 꽃의 크기는 5∼15cm인데 빛깔은 진홍색, 다홍색, 노란색 등으로 매우 다양하다고

 

한다.

 

가장자리에 암꽃인 혀 모양 꽃이 8~20개가 피고 가운데 양성 꽃인 꽃부리 끝이 5갈래로 갈라진 관 모양의 꽃이 피는데,

 

잎은 길이 4~6cm, 폭 3~5cm로 끝이 뾰족하며 밑 부분은 심장 모양이라고 한다.

 

 

 

 

 

 

 

꽃밭에 가득한 각가지 모양의 다양한 백일홍을 담아봤다.

 

 

 

 

 

 

 

 

 

 

 

 

 

 

 

초롱꽃목 국화과의 한해살이풀인 백일홍은 독일 사람 진이 발견하고 인도, 프랑스, 영국 등의 화훼가들이 개량하여

 

현대에 이르렀다고 한다.

 

 

조선시대에 씌어진 물보 物譜라는 책에 초백일홍 草百日紅이란 식물 이름이 나오는데, 이것이 백일홍과 같은 것이라

 

여기고 있으나 언제부터 우리나라에서 심기 시작했는지는 정확하지 않다고 한다.

 

 

 

 

 

 

 

 

 

 

 

 

 

 

 

 

 

 

 

 

 

 

 

 

 

 

 

 

 

 

 

 

 

 

 

 

 

 

 

재배하는 종류들로는 백일홍 이외에도 꽃차례의 지름이 작은 좁은 잎 백일홍과 멕시코 백일홍이 있는데, 백일홍은 꽃의

 

크기와 생김새 및 색에 따라 여러 품종으로 나뉘며, 꽃의 크기가 15㎝ 정도 되는 것을 대륜계 大輪系, 4~5㎝ 정도 되는

 

것을 중륜계, 그리고 3㎝ 정도 되는 것을 소륜계라 하고, 꽃의 생김새에 따라 다알리아처럼 생긴 다알리아형, 선인장처럼

 

생긴 캑터스형, 꽃에 무늬가 있는 무늬천엽형, 꽃이 공처럼 둥그렇게 달리는 폼폰형으로 나뉜다고 한다.

 

 

 

 

 

 

 

하나하나의 꽃이 아름답기도 하지만 군락을 이루고 있는 백일홍의 모습도 멋지다.

 

 

 

 

 

 

 

 

 

 

 

 

 

 

 

 

 

 

 

 

 

 

 

꽃밭에서 바라본 오산대역 앞 아파트 모습이다.

 

 

오산대역 옆 공터의 일부를 할애해서 코스모스도 심어 놓았다.

 

 

 

 

 

 

 

가을이면 제일 먼저 떠오르는 게 코스모스인데, 황화코스모스에 밀려서인지 이런 대단위 코스모스 꽃밭을 보기가

 

그리 쉽지만은 않은 요즘이다.

 

 

예전의 신작로 옆 하늘거리는 코스모스가 우리의 가을 정서를 대변해 주었는데~

 

 

 

 

 

 

 

 

 

 

 

반가운 코스모스 모습에 꽃밭 주변을 잠시 걸어 보았다.

 

 

 

 

 

 

 

군락을 이루고 있는 모습은 황화코스모스 보다 못하다지만 깔끔하고 청초한 모습은 어느 꽃에도 비견할 바가 못된다.

 

 

 

 

 

 

 

 

 

 

 

푸른 가을 하늘에 하늘거리는 코스모스가 마냥 사랑스럽고 예쁘기만 하다.

 

 

  • 별 아 2022.07.09 20:02 신고

    안녕하세요? 어떤 일도 하루 아침에 이루어지지
    않습니다,과일 한 알, 꽃 한 송이도 그렇게 되지 않습니다 어떠한 일에도
    조급하지 않습니다,티스토리 변경중에 시행 착오를 서너번 넘겼습니다
    어렵지만 할것입니다, 할수 있다는것 포기하지 않습니다 인생,삶,블로그사랑
    우리님들 사랑합니다,감기조심하세요,늘 안 전을 바랍니다.

  • 꼬끼오1 2022.07.09 20:21 신고

    안녕하십니까
    늦은 시간에 들렀다가
    정성껏 올려주신 포스팅에 즐감하고
    쉬었다가 갑니다.
    그리고 저는 요즘 다음 블로그에서 네이버 블로그로
    이사를 옮기는 중이라서 자주 들리지 못했습니다.
    처음부터 네이버 블로그로 활동을 하여야 했는데
    지금에 와서야 후회를 해보지만 많은 사진과 글을
    옮겨 가는데 그리 쉬운 일은 아닙니다.

    아래 주소가 저의 네이버 블로그 주소입니다 ㅎㅎ
    아래 영문주소를 인터넷 검색창에 복사하여 붙여넣기를 하시면 저의 블로그로 바로 오십니다
    https://blog.naver.com/sgh0552

    • CLOUD07 2022.07.12 09:14 신고

      티스토리로 그냥 옮겨 타시는 게 낫지 않나요?
      블러그를 통째로 옮기는 일이 보통 만만치 않을텐데~

  • 하이얀뭉게구름 2022.07.09 21:50

    다양한 백일홍 꽃밭이 너무 아름답습니다~~

  • 지송 2022.07.10 00:38

    시작이 좋으면
    하루가 좋아집니다
    힘찬 출발로
    좋은 하루 만드세요

  • 유유 2022.07.10 06:58

    백일홍을 수백 송이 아니 수만송이 심어 놓은 것 같네요
    코스모스도 피어 있고
    오산대역 주변의 공터 활용을 잘 한 케이스인가 봅니다.

  • 여왕 2022.07.10 14:42

    티스토리로 가셨네요
    다음 블러그와 자동 연동이 안되더군요
    저도 닉네임과 비밀번호 입력하고 댓글 달아야 하네요
    다음메일은 카카오랑 통합하고 다음이 아예 없어지나봅니다

    오산역의 백일홍 군락이 아름답네요

  • 별 아 2022.07.10 19:16 신고

    안녕하세요? 모든 생각은 멈추고
    세상의 아름다움을 바라볼 시간이
    되시길 바랍니다,티스토리 변경후
    여러가지 상념에 젖습니다,적응이
    되기를 바랄뿐입니다,정들었던
    분들의 닉네임이 보이지않고 있습니다
    정,감기조심하세요,늘 안전을 바랍니다.

  • 노병 2022.07.11 02:25

    벌써 티스토리로 이전을 하셨군요.
    노병은 조금 더 있다 옮기려고 합니다.
    자주 찾아 뵙겠습니다 ^^

    • CLOUD07 2022.07.12 09:19 신고

      여행에서 돌아오셨나요~?

      저도 망설이다가 매도 먼저 맞는 게 낫다고 일찌감치 적응하는 걸로 마음을 바꿨습니다.
      막상 옮기고 보니 아쉬운 점들이 많이 보입니다. 그러나 지금까지 이어온 소중한 글들을 버릴 수 없어 울며 겨자 먹기지요.
      저도 종종 뵙기를 원합니다~^^*

  • 시인김정래 2022.07.11 05:05

    지금 빗방울이 새벽을 적시고 있네요
    새벽비를 보니 넘 좋습니다
    오늘은 비 많이 온다고 하니
    시원한 하루가 될 것 같습니다
    또 다시 새로운 한주가 열렸네요
    비와 함께 한주 잘 열어 가시길 바랍니다
    다녀갑니다

  • 성초희 2022.07.11 15:31

    장맛권이 이어지고 오락가락 빗줄기는 후덥지근함을 높여줍니다.
    불쾌지수가 높아지고 웬지 허무함이 밀려 와 눈시울이 붉어지기도 하는
    월요일 입니다.
    다시 살아야 한다는 소명 앞에 의욕보다는
    지치고 곤한 영과 육신이 주저앉고 싶을 때,
    나는 님들의 방문을 두드려봅니다.

    정성과 수고하심으로 잘 꾸며진 작품을 봅니다.
    작품을 대하노라면 어둡 던 마음이 환해지기도 합니다.
    티스토리로 이사 갈 일이 걱정스럽기도 하지만 ...

    울 불벗님들!
    환경에 연령에 구애받지 마시구요.
    힘내시구요.
    잘 쉼하고 물러갑니다.
    건강하시길 비는 마음입니다.

    2022 7월 어느 날
    초희 드림

  • 나이가사 2022.07.11 15:57 신고

    이사 오셨군요~~
    저도 지난 주 왔는데~~!
    아직 어벙벙합니다.
    좀 더 시간을 갖고 살펴봐야겠습니다~~^^

  • 하늬바람 2022.07.11 17:19

    아름다운 꽃밭이네요
    색색의 꽃들 곱기도 합니다
    새벽부터 비가 내리더니
    무더위가 한풀 꺾인 듯 합니다.
    이제 여름의 시작이지요
    무더운 여름,
    건강하고 즐겁게 보내십시오
    고운 한 주 되십시오~

  • 맑은샘* 2022.08.01 11:27 신고

    백일홍 사진이 실물보다 더 아름답게 나왔습니다.
    저는 폰으로 대충 찍고 글 몇자 써서 올리는데
    이렇게 정성 들여 담아 올리신 것을 보면 기가 푹! 죽습니다.ㅎ
    꽃 색깔이 선명하고 곱습니다.